군산지역 아파트 경비원 폭행사건 무혐의 아닌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 > 익명게시판 사발통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익명게시판 사발통문


  익명게시판의 작성자 아이디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다만, 익명게시판에서 법률을 위반하는 게시글 / 댓글의 작성자는

  적법한 사법기관의 공식요청으로만 익명게시자의 아이디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군산지역 아파트 경비원 폭행사건 무혐의 아닌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익명
댓글 0건 조회 870회 작성일 21-03-22 13:24

본문

전라북도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이하 ‘전북비정규센터’)는 지난 2020년 12월 14일(월) ‘경비원폭행, 직장갑질 인정되어야 한다’는 제하로 군산지역에서 발생한 아파트경비원에 대한 입주자대표회의 회장의 폭행사건으로 피해를 호소하면서 피해자가 고소한 사실을 보도자료로 배포한 바 있습니다.

피해자의 고소장을 접수한 군산경찰서는 수개월의 수사를 통하여 입주자대표회의 회장의 아파트경비원 폭행에 대하여 기소의견으로 지난 2021년 3월 2일 송치하여 군산지청에 접수되어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이에 3월 17일부터 보도되기 시작한 [군산 아파트 경비원에 갑질 의혹 제기된 입주자 대표 '무혐의'] 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전북 군산의 한 아파트 경비원이 입주자 대표에게 갑질과 폭행 등을 당했다는 의혹과 관련, 경찰이 '혐의 없음' 처분을 내렸다”는 기사의 내용은 자칫 오해의 소지가 있습니다.

따라서 여러 언론에서 가슴팍을 밀치는 폭행은 없었다면서 폭행을 무혐의 처분 받은 것으로 보도된 많은 기사는 군산경찰서에서 폭행 부분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 것을 참고하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추천1 비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광고제휴 | 고객센터 | 모바일버젼
전북로컬포털 아리
아리커뮤니케이션 주식회사 | 주소: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79 6층
전화 : 1670-5701 | 대표운영자 김용기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임창현